【有声】女大十八变,还是《爸爸去哪儿》里的萌宝吗?

MBC '일밤 - 아빠! 어디가?'에 출연했던 배우 정웅인의 둘째 딸 정소윤의 근황이 공개됐다.MBC节目《周日晚—爸爸,我们去哪儿?》出演者郑雄仁公开了二女儿郑素允的近况。

10일 정웅인의 아내 이지인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10日, 郑雄仁的妻子李智仁通过个人INS账号,上传了两张照片。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딸 정소윤(13)의 어린 시절 모습과 최근 모습을 볼 수 있다.一张是二女儿郑素允(13岁)的儿时照片,一张是近照。

노란색 외투에 붉은색 목도리를 하고 가만히 서 있는 정소윤의 어린 시절 모습에서는 귀여운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다.郑素允身穿嫩黄色外套,围着红色围巾,文静地站着,可见小时候是多么的可爱。

특히 어린 시절 그는 머리카락을 양 갈래로 묶고 있어 MBC '일밤 - 아빠! 어디가?'에 출연했을 당시를 떠오르게 했다.特别是她双羊角辫的造型让人回想起出演MBC节目《周天晚—爸爸,我们去哪儿?》的时候。

반면 최근 정소윤이 찍은 증명사진에서는 몰라보게 자란 모습을 엿볼 수 있다.反面,再看看郑素允近日的证件照,真可谓女大十八变!

그는 하얀 피부에 뚜렷한 이목구비로 완성형 비주얼을 자랑하며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她有着出色的外貌,白皙的皮肤配上分明的五官,引人瞩目。

이지인 씨는 사진과 함께 "'쪼꼬미' 정소윤이 이제 몇 개월 뒤면 중학생이 된다고 합니다"라며 빠른 세월을 실감했다.李智仁配文:“我们小不点郑素允,几个月后就要成为中学生了。”不禁让人感叹岁月的流逝。

한편 정웅인, 이지인 부부는 슬하에 정세윤(15), 정소윤(13), 정다윤(10)을 두고 있다.郑雄仁和李智仁夫妇育有三女,分别为大女儿郑世允(15岁)、二女儿郑素允(13岁)、三女儿郑多允(10岁)。

정웅인 가족은 지난 2014년 '일밤 - 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郑雄仁一家因出演2014年的《周日晚—爸爸,我们去哪儿?》而备受喜爱。

今日——转载自韩网

相关韩剧推荐

热门韩影类型

专题推荐  |  网站地图  |  韩剧更新  |  韩剧排行榜

66爱情韩剧网,2021最新韩国热播电视剧资源,经典韩版高清爱情电视连续剧完整版全集在线观看,体验好看的青春爱情韩剧。

本站收录韩剧来自互联网免费共享,仅供交流学习之用。若侵犯了您的权益,请通知我们。

© 2021 www.xwt6.com  E-Mail:123456@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