元彬&金泰熙和“国民演员” 的距离

本职多年没营业的演员艺人却广告接到手软?不断被粉丝媒体呼唤,要求回归本职却至今毫无音信?对于他们,我们该如何看待呢?

 ‘배우일까. CF 모델일까.’“是演员?还是CF模特?”

본업이 의심스러운 연예인들이 있다. 20대에 많은 사랑을 받으며 스타 반열에 오른 원빈(43)과 김태희(41)가 대표적이다. 하지만 이젠 본업을 배우라고 부르긴 어려울 것 같다. 두 사람을 보면 결혼 이후 작품 활동보단 CF 스타에 가까운 행보이기 때문. 쉽고 편한 길을 걷는 이들을 과연 후배 배우들의 롤모델로 볼 수 있을까.有些艺人的本业遭到了人们的质疑。20来岁时因备受大众的喜爱而跻身明星行列的元斌(43岁)和金泰熙(41岁)就是其中的代表人物。但是,现在似乎很难把他们的本职工作称为“演员”了。因为他们两人在婚后很少参与作品活动,比起演员,更像是广告明星。走着简单轻松的路子的他们,果真能成为后辈演员们的榜样吗?

본말전도다. 원빈은 2010년 개봉작 ‘아저씨’ 이후 10년 이상 답보 상태다. 이에 1977년생인 그를 두고 ‘잃어버린 원빈의 30대’라는 말이 나올 정도. ‘마더’(2009) ‘우리 형’(2004) ‘태극기를 휘날리며’(2003) 등 굵직한 필모그래피를 자랑한다. 따라서 작품을 하지 않는다는 것은 한국 영화사적으로 손해이자 배우로서 직무유기다. 오죽하면 언론매체들의 주기적인 업무 중 하나가 원빈에 대한 ‘배우 복귀 요청’이다. 하지만 여전히 캐스팅과 관련해서 깜깜무소식.本末倒置。自2010年上映的电影《大叔》之后,元斌已经有10年以上的时间在原地踏步了。对此,对于1977年出生的他,甚至有人说“缺失了元斌的30代”。他凭借《母亲》(2009年),《我的哥哥》(2004年),《太极旗飘扬》(2003年)等重量级作品而傲然。因此,他不拍作品既是韩国电影史的损失,也是作为演员的他的玩忽职守。难怪媒体周期性工作之一就是要求元斌“复出当演员”。但是,关于出演作品一事,至今依然是杳无音信。

반면 CF 스케줄은 항상 빡빡하다. 남성복, 화장품, 중고차,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그를 쉬지 않고 만날 수 있다.相反,他的广告日程总是满满当当的。人们可以在男装,化妆品,二手车,游戏等多个领域不停地看到他的身影。

김태희도 비슷한 케이스. 2015년 SBS 드라마 ‘용팔이’ 이후 단 한 작품 출연에 불과하다. 그마저도 가장 최근작인 tvN 드라마 ‘하이바이, 마마!’는 대중적 관심을 얻지 못했다. 영화 쪽은 2010년 ‘그랑프리’가 마지막. 그런데 CF 출연은 꾸준하다. 안마의자, 침대, 화장품 광고 등에서 다작 중이다.金泰熙也是如此。在2015年SBS电视剧《龙八夷》之后,她只出演了一部作品。就连最近的作品—tvN电视剧《你好妈妈,再见!》也没能获得大量的关注。在电影方面,2010年的《大奖赛》成了她最后的作品。但是她一直在拍广告。按摩椅,床,化妆品广告等,有很多作品。

두 사람의 빌딩 투자 소식도 항상 핫 이슈다. 이에 주된 돈벌이 수단은 CF 및 부동산 투자이고 연기는 취미 활동으로 보인다. CF 촬영보다 영화 및 드라마 등의 작품 출연은 육체적·정신적 측면에서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힘들다고 볼 수 있다. 또한 작품의 흥망성쇠에 따라 차후 이미지 및 캐스팅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CF로 활동을 이어가는 것이 상대적으로 수월한 방식임에는 분명하다. 즉, 쉽고 편한 연예계 활동을 추구하겠다는 것이다.两人投资建筑物的消息也一直是热点话题。因此,他们的主要赚钱手段是广告及房地产投资,而演戏则被当成了兴趣爱好。和拍CF相比,出演电影和电视剧等作品在肉体和精神上都非常辛苦,两者完全无法相提并论。另外,作品能够大火都会对今后的形象和选角造成影响,因此,通过CF继续活动的确是相对容易的办法。即,追求简单舒适的演艺活动。

영화·드라마 캐스팅 작업을 살펴보자. 캐스팅 단계에서는 스타성 및 흥행성, 평판 등 다양한 요소들을 평가한다. 이에 최근 활동이 왕성해야 캐스팅 우선순위에 오르는 것은 당연지사. 일반적으로 인지도가 높고 공백기가 너무 긴 배우에겐 시나리오조차 보내지 않는다. 비싸고 까다롭고 가능성이 작아서다. 필모그래피 숫자는 작품에 대한 욕구로 볼 수 있다. 대부분의 배우가 다음 작품에 대한 의지를 인터뷰를 통해 강력히 피력하는 것과 대조적이다.让我们一起来看看电影和电视剧的选角工作吧。在选角阶段,剧组会评估演员具备的明星性,商业性,名声等多种要素。因此,只有最近活动频繁的演员,才能成为选角名单上的首选。一般来说,对于那些认知度高,空白期太长的演员,剧组连剧本都不会发给他们。因为(片酬)贵,挑剔,可能性小。影视作品的多寡可以看成是他们对作品活动的渴求程度。这与大部分演员通过采访强烈地表达自己对下一部作品的想法的做法形成了鲜明的对比。

원빈과 김태희는 훗날 ’국민배우’가 될 수 있을까. 국민배우라는 수식어가 붙은 이순재, 안성기, 윤여정은 연기자들의 대표적인 모범 사례다. 이순재(86)는 드라마, 연극을 가리지 않고 왕성하게 현역 활동 중이다. 윤여정(73)도 미국 독립 영화 ‘미나리’에 도전했기 때문에 오스카의 영광을 안을 수 있었다. 안성기(69) 역시 최근 개봉한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에 게런티를 받지 않고 출연해 화제다.元彬和金泰熙日后会成为“国民演员”吗?被称为国民演员的李顺载,安圣基,尹汝贞是演员们最具代表性的榜样。李顺载(86岁)不拘电视剧,话剧,目前活动十分旺盛。尹汝贞(73岁)也挑战了美国独立电影《MINARI》,因而获得了奥斯卡的荣誉。安圣基(69岁)在最近上映的电影《以子之名》中,因零片酬出演聚集了话题。

안성기는 최근 인터뷰에서 “(연기를 안 하면) 녹이 스는 것 같아요”라고 말해 후배 연기자들에게 귀감이 됐다. CF 모델 원빈, 김태희에게 국민배우는 한참 멀어 보인다.安圣基最近在接受采访时表示:“(如果不演戏的话)人会生锈的”,为后辈演员树立了榜样。对于广告模特元彬和金泰熙来说,要当国民演员好像还有很长的路要走。


限定:用于名词后可以替换助词“이/가,을/를”;可以与连接词尾或名词形转成词尾“기”连用,构成“에마저, 에서마저, 어서마저, 면서마저, 기마저”等。

大意:表示包含,相当于汉语的“连(最后一个)也(都)”,带有“终极,全部”的意思,一般用于说话者不愿意包含的对象。谓语常常是表示否定式或不期望出现的事实,含有厌恶、不满的语气。

너마저 나를 의심하니?  

你连我都怀疑?

하나 밖에 안 남았는데 그것마저 가져 가다니!  

只剩下一个了,连这个也拿走。

——转载自韩网

相关韩剧推荐

热门韩影类型

专题推荐  |  网站地图  |  韩剧更新  |  韩剧排行榜

66爱情韩剧网,2021最新韩国热播电视剧资源,经典韩版高清爱情电视连续剧完整版全集在线观看,体验好看的青春爱情韩剧。

本站收录韩剧来自互联网免费共享,仅供交流学习之用。若侵犯了您的权益,请通知我们。

© 2021 www.xwt6.com  E-Mail:123456@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