吴政世饰演自闭症患者 演技精湛惹赞叹

近期,随着金秀贤主演的新剧《虽然是精神病但没关系》的热播,该剧的剧情发展和其中的出演人物都引发了韩网友的关注和热议,而其中饰演剧中金秀贤哥哥的吴政世精湛的演技更是让观众看得心疼不已。

 

배우 오정세가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펼쳐 보이며 또 한 번 그의 저력을 증명하고 있다.吴政世在《虽然是精神病但没关系》中展现了他丝毫不被限制的戏路,再次证明了他的潜力。

오정세는 tvN 주말극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자폐 스펙트럼(ASD)을 가진 문상태 역을 맡았다. 그는 좋고 싫음이 확실한 문상태의 감정 변화를 섬세하게 표현하면서 캐릭터에 설득력을 부여해 공감과 이입을 이끌어내고 있다.  吴政世在tvN周末剧《虽然是精神病但没关系》中饰演患有孤独症谱系障碍的文尚泰。他细腻地演绎出了喜恶非常明确的文尚泰的情感变化,赋予了角色说服力,引发了观众的共鸣和移情作用。

여기에 자신만의 세계에 갇혀 있는 듯 하면서도 동생인 문강태(김수현 분)의 표정으로 그의 기분이 어떤지 살피는 문상태의 모습은 뭉클함을 안겼다. 특히 어머니가 살해당했던 당시 겪었던 트라우마로 인해 다시 이사를 가야 하는 상황에 놓이자 그가 무심하게 툭 던진 "형만 믿어 형만, 형, 형이 있으면 든든하니까"라는 말은 문상태가 동생에게 가진 마음의 깊이와 책임감을 가늠케 했다.在剧中,文尚泰虽然被关在自己的世界之中,却一看弟弟文钢泰(金秀贤)的表情就知道他的心情如何,他的样子让人心里变得又酸又软。特别是因为母亲被害当时留下的心理创伤而不得不再次搬家的情况下,他无意间说出的“相信哥哥就好,有,有哥哥在,就心里踏实”让人看出了文尚泰对弟弟的内心深处的感情和责任感。

자신이 좋아하는 작가 고문영(서예지 분)을 만나러 가는 길에서는 그가 느끼는 설렘을 아기자기하게 그려내 미소를 자아냈다. 박신우 감독 특유의 뮤지컬 같은 연출과 순수하고 어린아이 같은 문상태의 심리를 탁월하게 표현해낸 오정세의 연기가 어우러져 빛났던 장면으로 시청자들에게도 두근거림을 느끼게 했다.在去见自己喜欢的作家高文英(徐睿智)的路上,他将自己激动的心情十分有趣地画了出来,脸上露出了微笑。朴信宇导演特有的,宛如音乐剧般的执导和出色地演绎出了纯粹如孩童般的文尚泰的心理的吴政世的演技相辅相成,打造出了这些出色的场景,让观众们都心跳加速。

그런가 하면 사인회에서 타인에게 뒷머리가 잡히자 놀라 패닉에 빠져버린 문상태의 공포는 화면 밖으로도 절절하게 와닿았다. 고문영 작가를 볼 생각으로 한껏 들떴다가 순식간에 두려움에 잠식당한 인물의 감정선이 고스란히 드러나 안쓰러움을 더했다.然后,文尚泰在签名会尚被其他人碰到后脑勺就变得惊慌失措,他的恐惧非常真切地传达到镜头之外的观众心上。心里满是将要见到高文英作家的喜悦,却在瞬间被害怕蚕食得一干二净,他原原本本地展现出了人物的感情变化,令人看得心里难过。

한편 지난 방송 말미에는 문강태, 문상태 형제가 어머니가 죽은 뒤로 떠나왔던 고향인 성진시로 귀향, 새로운 시작을 향해 발을 내딛었다. 1년마다 쫓아오는 '나비'의 트라우마를 피해 고향으로 돌아온 그들 앞에 고문영이 등장, 형제의 삶에 불쑥 나타난 그녀의 존재는 또 어떤 파란을 일으킬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쏠리고 있다.一方面,在上一集的组后,文钢泰,文尚泰兄弟回到了自从母亲死后就离开的故乡成津市,朝着新的开始踏出了脚步。他们为了避开每一年都会追来的“蝴蝶”的创伤而回到故乡,高文英在此时登场,她的突然出现,会给他们兄弟的生活产生什们样的波澜呢,观众对此十分期待哦。

'사이코지만 괜찮아'는 버거운 삶의 무게로 사랑을 거부하는 정신 병동 보호사 문강태와 태생적 결함으로 사랑을 모르는 동화 작가 고문영이 서로의 상처를 보듬고 치유해가는 한 편의 판타지 동화 같은 사랑에 관한 조금 이상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매주 토·일 오후 9시 방송.《虽然是精神病但没关系》讲述的是因為沉重的人生重負而拒绝爱情的精神病院男看护,和一名拥有反社會人格不懂爱的童話女作家,兩人相遇后治愈彼此的伤痕,如童话般浪漫、超越生死的爱情故事。该剧在每周周六周日下午9点播出。


(1) 接在动词词干后,表示前一行为结束后,马上开始后面的行为。“一...就”。
집을 막 나오자 비가 오기 시작했다.

刚从家出来就开始下雨了。

일이 끝나자 사무실에 들어갔다.

事情一结束就回办公室了。
(2) 不能用于命令句和共动句。
중국에 도작하자 연락하세요. (x)
퇴근하자 회식하러 갑시다.(x)
(3) 只能用于已经发生的情况,后句不能表示未来的时态或者可能性的陈述。
창문을 열자 시원한 바람이 들어올 것이다.(x)

——转载自韩网

相关韩剧推荐

热门韩影类型

专题推荐  |  网站地图  |  韩剧更新  |  韩剧排行榜

66爱情韩剧网,2021最新韩国热播电视剧资源,经典韩版高清爱情电视连续剧完整版全集在线观看,体验好看的青春爱情韩剧。

本站收录韩剧来自互联网免费共享,仅供交流学习之用。若侵犯了您的权益,请通知我们。

© 2021 www.xwt6.com  E-Mail:123456@gmail.com